커뮤니티 > 피움뉴스 2 페이지
 
 
Home > 커뮤니티 > 피움뉴스
 
미국 수녀들은 왜 교황청과 싸웠는가?     2015-09-17

미국 수녀들은 왜 교황청과 싸웠는가?[2015 제9회여성인권영화제 ‘고백의 방향’ ④] <주님은 페미니스트>여성인권영화제, 피움은 일상적으로 일어나는 여성폭력의 현실과 심각성을 알리고 피해자의 생존과 치유를 지지하는 문화를 확...

온전한 ‘나'로서의 엄마가 되기 위해서     2015-09-17

온전한 ‘나'로서의 엄마가 되기 위해서[2015 제9회여성인권영화제  ‘고백의 방향’ ①]  픽션 다큐멘터리 <10개월> 여성인권영화제, 피움은 일상적으로 일어나는 여성폭력의 현실과 심각성을 알리고 피해자의 생존과 ...

멈추지 않고 달려가는, 여성인권영화제의 질주     2014-10-02

멈추지 않고 달려가는, 여성인권영화제의 질주 -제 8회 여성인권영화제 ‘질주(RUSH)’ 폐막 ‘질주(RUSH)’라는 이름으로 시작한 제 8회 여성인권영화제가 9월 28일(일) 폐막식을 끝으로 막을 내렸다. 9월 25일부터 28일까지 총 4...

제8회 여성인권영화제 '질주' 수상 소식     2014-10-02

제8회 여성인권영화제 '질주'-피움상 <수지>, 관객상 <반짝이는 박수 소리> 수상제8회 여성인권영화제 피움상 수상작 <수지>제8회 여성인권영화제 경쟁작 12편 중 피움상의 영예는 영화 <수지>에게 돌아갔다. 관객심...

제8회 여성인권영화제 '질주' 섹션 소개     2014-10-02

제8회 여성인권영화제 '질주' 섹션소개………………section 1. 여전히 아무도 모른다“사회와 내 아이 중에 하나만 선택해야 했죠. 저는 우리 아이의 편이 되기로 했어요”「마이 차일드」여성폭력과 인권의 현실, 그리고 그것을 가능하게 하...
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 

PARTNER

 
NEWSLETTER / FIWOM의 새소식을 메일로 발송해드립니다.
주최 : 한국여성의전화 지원 : 사회복지공동모금회
서울시 은평구 진흥로 16길 8-4 1층 한국여성의전화 여성인권영화제 사무국
TEL. 02-3156-5417 | FAX. 02-2256-2190 | EMAIL. fiwom@fiwom.org